film

film curation

<오펜하이머>는 역대 최고의 전기 영화가 될 수 있을까?

원자폭탄 개발의 주역이던 물리학자 오펜하이머의 전기 영화가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다.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오펜하이머>는 최고의 전기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을 넘어설 수 있을까?

netflix

생의 마지막 순간을 담담하게 기록한 넷플릭스 쇼트 두 편

종합병원의 중환자실에 죽음을 앞둔 환자와 이들을 어떻게 보살펴야 할지 고민하는 의사가 있다. 이 순간을 담담하게 지켜보고 기록한 두 편의 단편 다큐멘터리 모두 오스카상 후보에 올랐다.

film curation

슬로우 라이프를 상징하는 프로방스에서 만든 영화 다섯

프랑스 동남부에 있는 ‘프로방스’는 오래 전부터 양을 키우고 포도를 재배하는 농촌 지역이었다. 이곳의 아름다운 자연 환경은 스크린을 통해 널리 알려지면서 프로방스를 세계적인 휴양지로 만들었다.

live action

초대형 완구회사 마텔의 첫 번째 구원투수, 영화 <바비>

마텔은 ‘바비’와 ‘핫휠스’로 유명한, 레고 다음으로 큰 규모의 완구회사다. 최근 실적 부진을 경험한 마텔은 미디어 전문가를 CEO로 영입하여 그들의 브랜드를 내세운 영화 제작에 나섰다.

journalism

할리우드 거물의 성범죄를 파헤친 탐사 보도 스릴러 <She Said>

#미투 운동을 촉발한 하비 와인스타인의 추악한 성범죄를 파헤친 뉴욕 타임즈 폭로 기사에는 두 사람의 여성 기자가 있었다. 이 기사로 퓰리처를 수상한 이들의 전기 드라마 영화를 들여다보았다.

netflix

현대 사회에서 정통 하시디즘 유대인으로 살아가기

뉴욕을 여행하면 검은 모자와 정장에 생소한 머리 모양을 한 하레디 유대인을 만날 수도 있다. 세속적인 삶을 거부하고 공동체 속의 폐쇄적인 환경에서 살아가는 그들을 TV에서 만나보자.

Film

세 가지 소원을 들어주는 요정 이야기가 지금도 통할 수 있을까?

독일의 나무꾼 부부에서 아랍의 알라딘까지, 세 가지 소원에 관한 설화는 세계 각지에 전해 내려온다. 영화 <삼천 년의 기다림>은 고대 설화를 현대로 가져온 역사 판타지 영화다.

film trilogy

독자적인 <클로버필드> 영화 세 편은 어떻게 3부작이 되었나?

LA에 있는 지명 ‘클로버필드’라는 제목으로 연결되는 영화 세 편은 서로 연결고리가 없는 독립적인 내용이지만, 제작자 J. J. 에이브럼스는 이 세 편을 연결하는 하나의 세계관을 만들려고 한다.

Film

아이리시맨 인 할리우드, 콜린 패럴

콜린 패럴은 아일랜드 출신으로서 단순한 할리우드 스타를 넘어 영화계 전체에서 가장 중요한 배우가 되어가고 있다. 좋은 배우가 어떻게 영화에 새로운 힘을 불어넣는지 확인할 수 있는, 콜린 패럴의 대표작들을 살펴보자.

science fiction

고도로 진화한 A.I.는 얼마나 위험할까? A.I. 미스터리 영화 셋

얼마 전 구글의 전 CEO가 A.I.의 위험성에 대해 경고했다는 보도가 있었다. 과거의 A.I.가 인간적인 모습으로 영화에 나왔다면, 이제는 인간의 통제를 벗어나 강력하고 무서운 존재로 묘사된다.

action & adventure

‘스파이크 스피겔’의 모델이 되었던 탐정 전문 배우가 있었다

더벅머리에 큰 키, 그리고 양복 정장을 입고 담배를 피우는 모습에서 <카우보이 비밥>의 주인공은 요절한 일본의 액션스타 마츠다 유사쿠와 비슷하다. 그는 어머니가 한국인인 한국계 일본인이었다.

Dystopia

기묘한 비주얼로 가득한 비운의 SF 영화 <임모르텔>

2000년대 들어서 그래픽 기술이 진일보하여, 실사와 애니메이션이 한 화면에 결합된 SF영화들이 등장하였다. 미겍우 <월드 오브 투모로우>가 있었다면, 프랑스에는 그래픽노블 원작의 <임모르텔>이 있었다.

live action

인기 동화에서 실사 뮤지컬 영화로, <라일 라일 크로커다일>

노래하고 춤추는 악어 ‘라일’은, 1962년 그림 동화에서 태어났으니 이제 어언 60세다. 최근 실사 뮤지컬 영화로 제작되어 박스오피스에서 1억 달러 이상을 벌어들인 스타 악어가 되었다.

gothic horror

드라큘라 백작의 원조 배우 벨라 루고시에 관한 이야기

그는 흡혈귀에 관한 민담이 유래한 루마니아 트란실바니아 지방과 가까운 헝가리 출신이다. 영어에 익숙하지 않아 투박한 발음과 과장된 몸짓으로 드라큘라 캐릭터의 원형을 제시했다.

film review

60년 지나도 드러나지 않은 연쇄 살인사건 <보스턴 교살자>

1962년부터 1964년까지 보스턴 지역에서 13명의 여인이 살해당했으나, 아직 처벌받은 사람 없이 미제 사건으로 남았다. 당시 사건을 추적한 실존 기자 두 사람을 통해 사건을 다시 들여다보았다.

true story

우크라이나 대기근의 참상을 고발한 영국 기자, 영화 <미스터 존스>

1930년대 초 소련 연방의 우크라이나에는 300만 명이 넘는 아사자가 속출한 대기근, 일명 홀로도모르가 발생했다. 당시 이를 맨 처음 외부에 알렸던 언론인이 바로 영화의 주인공 개러스 존스다.

action & adventure

<미이라>의 영웅 브렌던 프레이저에게 무슨 일이 있었나?

영화 <더 웨일>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받고 눈물을 쏟았던 그에게서 <미이라> 3부작의 유쾌한 탐험가 ‘릭 오코넬’의 모습은 더는 없다. 지난 시간 동안 그에게 어떤 일들이 있었는지 알아보았다.

film curation

2022년 한국의 극장에서 목격한 스페인 영화의 붉은 빛

5편의 스페인 영화를 보면서 떠오른 단어는 ‘뿌리’다. 각기 다른 소재와 스타일의 영화지만, 보고 나면 나와 나의 집단이 출발한 뿌리에 대해 생각하게 된다. 튼튼한 뿌리는 여러 곳으로 뻗어 나가고, 그 결과 스페인 영화는 같은 국가의 감독이 만들었나 싶을 만큼 작품마다 다른 개성을 보여주고 있다. 2022년 국내 극장에 개봉해서 관객들과 만난, 붉은 빛을 드리운 스페인 영화를 살펴보자.

based on novel

계층사회의 현실을 고발한 인도판 <기생충>, <화이트 타이거> 들여다보기

이 영화에는 인도 영화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영웅적인 캐릭터나 군무를 볼 수 없다. 그 대신 인도 사회에 뿌리 깊이 박힌 카스트 제도의 병폐를 고발하여, <기생충>의 인도판 영화로 평가되기도 했다.

based on novel

리들리 스콧 감독의 호화 캐스트 영화 <카운슬러>는 왜 실패했나?

마이클 패스벤더, 페넬로페 크루즈, 브래드 피트, 카메론 디아즈, 하비에르 바르뎀의 캐스팅에, 리들리 스콧 감독과 코맥 맥카시 작가가 힘을 합쳐 기대를 모았지만, 영화는 혹평에 시달려야 했다.

actor

안녕, 가스파르 울리엘

그의 아우라는 고독한 연쇄살인범이 흘리는 분노의 눈물에 어리기도, 여리고 섬세한 천재 디자이너의 가운에 스며들기도, 자신의 죽음을 알리기 위해 가족들을 찾은 예술가의 눈 밑 그늘에 드리워지기도, 혁명의 열기를 관찰하는 홈리스의 뺨에 묻은 먼지에 걸려 있기도 했다.

franchise

<이블 데드>의 40년 역사를 함께 만든 샘 레이미와 브루스 캠벨

미시건 대학에 다니던 영화광 친구 세 명은 제작비를 모아 숲 속의 고대 악령과 피 튀기며 싸우는 B급 호러 영화를 함께 만들었다. <이블 데드> 프랜차이즈 40년 역사의 시작이다.

film director

더러운 세상의 아름다운 B급 영화, 아벨 페라라

늘 어두운 세계를 다뤄온 아벨 페라라의 작품을 보면서 누군가는 박한 평가와 함께 그의 영화가 아름답지 않다고 비난할지도 모른다. 더러운 세상에 비하면 아벨 페라라의 B급 영화가 더 아름답다고 느끼는 이도 존재할 거다. 확실한 건, 어떤 평이 오든 그는 평소처럼 자신의 작품을 만들 거다. B급 영화와 거장이라는 전혀 안 어울려 보이는 두 단어를 함께 쓸 수 있는 감독, 아벨 페라라의 작품을 살펴보자.

film curation

영화로 배우는 경제, 2008년 금융위기를 기록한 영화 넷

당시 미국 부동산에 드리운 거품이 꺼지면서 촉발한 글로벌 금융위기가 진정되자, 이에 관한 서적과 영화들이 속속 등장하였다. 그 중에서도 호평과 흥행을 모두 안은 영화 넷을 골라 보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