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국영의 수많은 디스코그래피와 필모그래피 중에서 춤과 노래를 중심으로 한 영화 4편을 소개한다.

장국영은 1977년 음악 콘테스트에서 수상하면서 가수 활동을 시작한다. 영국에서 유학 생활을 한 그는 활동 초반 중국어 노래보다 팝 음악에 능했다. 춤추고 노래하며 재능을 펼치다가 TV를 거쳐 영화계에 발을 들였는데, <홍루춘상춘(紅樓春上春)>(1977)이라는 코미디영화다. 6,500달러의 출연료에 덜컥 계약하고 보니 에로 영화에 가까웠지만, 그는 반라로 완수했다. 발라드 가수와 애수에 젖은 배우로 더 많은 기억을 남겼지만, 멋이 흘러넘치는 댄스 가수와 유쾌한 배우의 모습도 잊을 수 없다.   

 

춤을 추는 장국영

1. <아비정전>(1990)

 | 영화보기 | 옥수수 | N스토어 | 유튜브

영화를 안 본 사람도 ‘장국영의 맘보’는 안다. 아주 짧고 건조하고 우스꽝스럽기도 한 이 장면은 중국 영화사에 길이 남을 명장면으로 평가받는다. 해진 러닝셔츠를 입은 장국영이 담배를 피우다가 독백을 읊고 춤을 춘다. 왕가위 감독은 아마 작정을 하고 이 장면을 구상했을 것이다. 장국영은 노래를 잘했지만 춤도 잘 췄다. 그의 배역을 확정하자마자 뚜렷한 서사도 없이 춤 장면을 찍었다. 왕가위는 어떻게든 이 장면을 살리길 원했고, 스승이자 촬영감독인 담가명은 대사가 없는 담배 피우는 장면과 춤 장면을 잇고 중간에 독백을 올렸다. <아비정전>은 거의 그렇다. 앞뒤 설명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영화는 아니다. 영화의 중요한 키워드가 될 수 있었을 장면을 찍어 놓고도 사용하지 않았다. 그것이 ‘왕가위 영화’가 되었다.

다리 없는 새가 살았다.  이 새는 나는 것 외에는 알지 못했다...
새는 날다가 지치면 바람에 몸을 맡기고 잠이 들었다.
이 새가 땅에 몸이 닿는 날은, 생애에 단 하루 그 새가 죽는 날이다.
- 장국영의 독백

장국영의 맘보 장면에 흐르는 노래 Xavier Cugat & His Orchestra ‘Maria Elena’ 

 

2. <패왕별희>(1993)

아무리 잘하는 게 많은 장국영도 경극은 몰랐다. <패왕별희>의 두지 역할은 원래 다른 사람이었고, 나중에 장국영이 맡는다. 홍콩 출신인 그는 경극 연기와 표준중국어 대사부터 새로 배웠다. 중국경극원 송소천에게 지도를 받은 그는 결국 2개월은 연습해야 할 경극 장면을 이틀 만에 완벽에 가깝게 해낸다.

 

노래하는 장국영

1. <금지옥엽>(1994)

장국영은 자신이 출연한 수많은 영화의 주제가를 불렀다. 극 중에서도 노래를 꽤 한다. 그중에서도 이 영화를 꼽는다.

유명 여가수의 제작자이자 매니저로 분한 장국영이 타성에서 벗어나기 위해 남성 신인가수를 발굴하면서 겪는 줄거리는 홍콩의 유명 여가수 임억련과 작곡가인 허원의 이야기를 중심으로 가공한 것이다. 허원은 또 다른 주인공인 남장여자 가수지망생을 가르치는 선생님으로 얼굴을 비친다. 영화의 삽입곡인 ‘금생금세(今生今世)’도 허원이 만들었다. 장국영은 열과 성의를 다해 노래를 부르고 연기한다. 그의 친구들은 그가 <금지옥엽>의 역할을 매우 맘에 들어 했다고 말한다. 영정 사진도 이 영화를 위해 찍은 것을 사용했다.   

싸움마저 종식하는 장국영의 감미로운 ‘금셍금세’
메인 테마곡 ‘추(追)’. 완벽한 고백 노래다
하지만 격렬하게 피아노를 치면서 부르는 비틀즈의 ‘twist & shout’를 빼놓을 수 없다

 

2. <동성서취>(1993)

임청하, 양가휘, 왕조현, 양조위, 장학우 등 온갖 배우가 다 나오는 정신 나간 코미디 영화. <동사서독>(1994)을 찍다가 시간이 남아서 찍은 영화다. 양가휘와 장국영이 주고받는 노래 장면은 우울할 때 보면 기분이 좋다.

“잘 생겼어요”, “영원히 짝사랑할래요”라며 장국영을 좇는 양가휘. 실제로 양가휘가 부르진 않았다
그에 대한 장국영의 답가

 

잠시 살펴보는 댄스 가수의 면모

영국 리즈대학교에서 유학 생활을 하던 장국영은 1977년 아주가창대회(亞洲歌唱大賽)에 출전해 2위를 차지한다. 팝스타처럼 무대를 꾸린 그가 당연히 1위를 할 것이라 예상했지만, 외국어로 노래를 불렀다는 이유로 2위가 되었다. 무대가 끝나고 꽃을 주는 꼬마는 막문위다. 어머니가 방송국 간부여서 기회가 주어졌다고 한다.

 그가 출연한 <H2O>라는 영화로 더 유명하지만, 장국영 최고의 댄스뮤직은 바로 이 곡이다. ‘H2O’.

 

Writer

매거진 <DAZED & CONFUSED>, <NYLON> 피처 에디터를 거쳐 에어서울 항공 기내지 <YOUR SEOUL>을 만들고 있다. 이상한 만화, 영화, 음악을 좋아하고 가끔 사진을 찍는다. 윗옷을 벗은 여성들을 찍은 음반 겸 사진집 <75A>에 사진가로 참여했다.
박의령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