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 에이전트>

2015ㅣ감독 전주영ㅣ출연 최귀웅, 전영희ㅣ25분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미래에서 과거로 온 에이전트. 바깥세상과 단절된 채 최대한 흔적을 남기지 않으며 주어진 임무를 완수하던 그는 어느 날 다리에서 뛰어내리려는 여고생을 구하면서 계획에 균열이 생기기 시작한다. 타인의 삶에 함부로 개입해선 안 된다는 금기를 깨트린 에이전트의 선택은 어떤 결과를 불러올까.

단편영화 <시간 에이전트>

영화는 시간여행이라는 공상과학적인 소재를 바탕으로 하지만, 각박한 삶을 살아가는 현대인의 고독한 감정과 그들 사이의 관계를 보다 비중 있게 들여다본다는 점에서 독특한 인상을 남긴다. 무엇보다 음울한 디스토피아적 분위기를 잘 담아낸 영상과 감각적인 소품의 배치, 캐릭터 사이의 시니컬하면서도 긴장감 있는 호흡 등 여러 요소가 합쳐져 몰입도를 높인다. 여기에 영화 중간에 삽입되어 독특한 엇박의 정서와 멜랑콜리한 감흥을 자아내는 사운드트랙도 눈여겨볼 만하다.

영화에 삽입한 곡 ‘신의 토로’ 뮤직비디오. 역시 전주영 감독이 연출했다

영화를 연출한 전주영 감독은 “아무리 아름다운 관계도 작은 순간들로 이루어져 있고, 그중 어느 순간을 바꾸면 전체가 무너질 수도 있다.”는 메시지를 표현하고 싶었다고 연출 의도를 밝혔다. 이 작품으로 그는 2016 부산국제판타스틱 영화제 ‘단편 걸작선’ 부문 선정, 2016 토론토릴아시안국제영화제 단편영화상을 거머쥐며 탄탄한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단편영화, 제품 광고, 뮤직비디오 등 다양한 분야를 헤치며 활동해온 전주영 감독의 작업들을 그의 비메오 채널에서 모두 만나자.

전주영 감독 비메오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