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BS에서 무려 12 시즌 동안 방영된 장수 시트콤 <빅뱅 이론>의 작가 겸 제작자 척 로어(Chuck Lorre)는 '시트콤의 왕' 또는 '코미디의 왕'이란 타이틀을 얻었다. 그가 지난해에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트콤 <코민스키 메소드> 시즌 1으로 골든글러브 상을 안았고, 올해 10월 25일에 두 번째 시즌 8편을 공개했다. 이 드라마는 시트콤 형식을 갖추고 있지만, 마냥 웃고 즐기는 코미디와는 조금 다르다. 여기에는 두 사람의 노배우가 절친 사이인 투톱으로 등장하는데, 1944년생 올해 75세의 마이클 더글라스(Michael Douglas)가 할리우드에서 연기학교를 운영하는 전직 배우로, 그보다 10년 먼저 태어난 앨런 아킨(Alan Arkin)은 현역에서 은퇴한 탤런트 에이전트로 나온다.

드라마 <코민스키 메소드> 시즌 1 예고편

 

나이를 먹는다는 잔인한 현실

이전에는 HBO가 당시 53세의 작가 겸 배우를 주인공으로 한 드라마 <Curb Your Enthusiasm>으로 최근까지 아홉 시즌을 방송하여 에미상과 골든글러브상을 수상한 바 있다. <코민스키 메소드> 역시 할리우드를 주요 무대로 현역에서 은퇴하고 황혼기에 접어든 두 남자의 삶과 애환, 그리고 우정을 코믹하게 담고 있다. 두 사람은 서로를 위로하고 용기를 북돋우며 나름 노년의 즐거운 삶을 살아가려고 애쓰지만 쉽지는 않다. 지인들이 하나 둘 저세상으로 사라지고 전립선 치료를 위해 병원을 다니는 와중에도 재미난 농담을 주고받지만, 나이를 먹는다는 잔인한 현실을 감출 수 없다.

드라마 <코민스키 메소드> 시즌 2 예고편

 

마이클 더글라스의 단짝, 캐서린 터너

전성기 시절의 마이클 더클라스와 캐서린 터너

두 번째 시즌에서 마이클 더글라스의 전처 역으로 1970년대를 주름잡았던 재클린 비셋(Jacqueline Bisset)이 캐스팅되었다고 발표한 바 있다. 하지만 이내 캐스팅이 취소되고 캐서린 터너(Kathleen Turner)로 교체되었다. 그는 우리나라에서도 흥행 상영된 <보디 히트>(1981)로 등장하여 1980년대를 화려하게 수놓은 배우였다. 캐서린 터너로의 교체에는 마이클 더글라스가 뒤에서 영향력을 행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로맨싱 스톤>(1984), <장미의 전쟁>(1989)에 함께 출연하며 거의 사귈 뻔한 가까운 사이라고 한다. 그는 류마티스 관절염으로 고생하며 1990년대 들어 영화에서 사라졌고, 최근 뉴욕대에서 연기를 가르치며 가끔 드라마에 등장하고 있다.

<로맨싱 스톤>의 마지막 장면에서 마이클 더글라스와 캐서린 터너

 

유명 셀렙들의 카메오 출연

아역배우로 유명했던 할리 조엘 오스먼트의 현재 모습

HBO의 경쟁작 <Curb Your Enthusiasm> 처럼 이 드라마에도 유명한 셀리브리티가 연이어 등장하여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시즌 1에서 비뇨기과 의사로 나오는 대니 드비토(Danny DeVito)은 유전적으로 일찍 성장을 멈춘 채 <배트맨>의 펭귄맨으로 출연한 단신 배우다. 장례식 장면에서 깜작 등장한 제이 레노(Jay Leno)는 자니 카슨의 뒤를 이어 1992년부터 2009년까지 NBC 투나잇쇼의 호스트를 맡은 바 있다. 가수 패티 라벨(Patti Labelle) 또한 직접 출연하여 장례식에서 노래하는 장면을 연출했다. <식스 센스>, <A.I.>에서 놀라운 아역 연기를 선보였던 할리 조엘 오스먼트(Haley Joel Osment)도 오랜만에 성인이 된 모습을 보여준다. 클럽 장면에서 직접 출연했던 1970년대 록 스타 에디 머니(Eddie Money)는 지난 9월 13일 암으로 70년의 생을 마감하여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드라마에 삽입된 에디 머니 히트곡 ‘Two Ticket for Paradise’ 실황(19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