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sic video

b movie

<하드코어 헨리> 감독의 일인칭 하드코어 뮤직비디오

영화 <하드코어 헨리>로 일약 영화계의 주목을 받은 일리야 나이슐러 감독은 원래 러시아의 인디 록그룹 출신으로, 2016년에는 The Weekend의 ‘False Alarm’ 뮤직비디오를 제작하였다. 이 비디오 역시 폭력이 난무하여 시청자의 주의를 요하는 영상임을 밝힌다.

music video

영상팀 ‘CANADA’는 쉬지 않고 계속 만든다

런던과 바르셀로나에 기반을 둔 영상팀 ‘CANADA’는 한마디로 규정할 수 없는 자유로움과 다채로운 색깔을 머금은 음악가들의 뮤직비디오를 연출하고 제작한다. 은은한 파스텔 컬러와 서로 연관성 없는 오브제의 나열을 통해 만들어내는 초현실적인 영상물을 만나자.

music video

슈퍼마켓X뮤직비디오, 오색영롱한 콜라보

슈퍼마켓이라는 공간은 언제나 활기에 차 있고 호기심을 자극한다. 무엇보다 슈퍼마켓은 뮤직비디오를 찍기에 더없이 훌륭한 공간이다. 격식에 얽매이지 않는 신선함과 재기발랄함을 두루 갖춘 뮤지션의 음악이라면 더더욱. 알록달록한 빛깔을 머금은 슈퍼마켓이 등장하는 뮤직비디오 네 편을 골랐다. 좋은 음악은 덤이다.

music video

스파이크 존즈가 만들고 크리스토퍼 월켄이 출연한 팻보이 슬림 뮤직비디오

선이 굵은 연기를 하는 개성 강한 배우가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 비디오에 출연했다면 어색하지 않을까? 이 비디오는 그 해 MTV, 아카데미상을 휩쓸면서 역대 랭킹 톱에 오른 뮤직 비디오가 되었다. 스파이크 존즈 감독의 연출력과 크리스토퍼 월켄의 매력이 빛나는 영상을 확인하자.

winter song

추울 때 들어야 제맛인 겨울 노래들

아도이(ADOY)의 오주환이 소개하는 겨울의 노래들. 여름에는 댄스, 겨울에는 발라드란 가요계의 공식처럼 추울 때 들어야 제맛인 겨울 노래들이 있다. 두꺼운 외투를 꺼내 입고, 목도리를 칭칭 두르고, 입김이 나오는 영하의 날씨 속에서 듣는 겨울 노래들. 무더운 여름보단 쌀쌀한 겨울에 들으면 좋은 노래들을 만나보자.

music video

‘홀로 춤추는 여성들’이 등장하는 뮤직비디오

‘혼자’ 등장하여 ‘춤’을 추는 ‘여성’들이 나오는 뮤직비디오 네 편을 모았다. 사이버펑크풍 가로등 불빛이 가득한 서울의 밤 한가운데, 그녀들과 함께 발을 굴리며 걸어간다. 쿵짝쿵짝, 타박타박, 빙글빙글.

music video

스파이크 존즈 감독이 연출한 뮤직비디오 <Drop>은 어딘가 이상해 보인다

얼터너티브 힙합 그룹 파사이드(Pharcyde)의 ‘Drop’ 뮤직비디오를 보면 어딘가 어색하고 비현실적인 듯 보인다. 중간쯤 지나면 눈치 빠른 관객은 그 비밀을 알아차릴지도 모른다. 영화와 뮤직비디오에서 모두 빛나는 재능을 보인 스파이크 존즈 감독의 독창성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visual art

다우니팍 in the Video

다우니팍의 그림에 빠졌던 적 있다. 그의 작품은 건조하면서도 명확하고, 신선하면서도 낯설지 않게 느껴지기 때문이다. 다우니팍은 영상 작품에서도 확실한 정체성을 드러낸다. 음악, 모션, 이미지가 어우러진 근사한 작품을 만나보자.

hip hop

DPR이 꿈꾸는 체제는 이미 완성형이다

뮤지션 디피알 라이브(DPR Live)를 중심으로 활동하는 DPR은 그 약자인 ‘Dream Perfect Regime’으로써 자신들의 지향점을 분명히 하는 크루다. ‘완벽(Perfect)한 체제(Regime)를 향해 끊임없이 꿈(Dream)’을 꾸는 DPR은 이미 그 결과물로써 꿈을 이루어 나가고 있는 창작 그룹이다. DPR이 보여주는 독창적이고도 역동적인 비주얼의 향연을 들여다보자.

music video

반드시 눈으로 들을 것 - 신해경, 칵스, 오프온오프

신해경의 ‘명왕성’, 칵스의 ‘부르튼’, 오프온오프의 ‘Good2me’ 뮤직비디오는 ‘보여주기’에만 치중한, 마치 홍보용 부록쯤으로 치부될 만한 뮤직비디오와는 결과 색을 완전히 달리한다.

music video

콧수염필름즈 이상덕 감독의 알록달록 팔레트

우리가 아는 감각적인 뮤직비디오는 이상덕 감독이 찍었다. 통통 튀는 색감과 한 편의 영화처럼 감각적인 연출이 돋보이는 영상들. 그중에서도 콧수염필름즈 특유의 알록달록한 팔레트가 묻어난 뮤직비디오 몇 편을 소개한다.

album release

무더운 여름에 놓인 찰랑거리는 신보

태양이 작열하는 여름, 이전부터 어딘가 여름에 꼭 어울리는 세 뮤지션, 솔루션스, 위아더나잇, 윌콕스가 잇달아 신보를 발매했다. 음악은 물론이고 앨범 아트웍부터 뮤직비디오에 이르기까지, 저마다 하나의 줄기로 찰랑거리는 한여름의 음악들을 두루 들어보고, 잠시 무더위를 식혀도 좋다.

music video

낯설거나 반갑거나, 뮤직비디오 속 KOREA

한류열풍이라는 말은 이제 대수롭지 않을지도 모르지만, 해외 뮤직비디오에서 발견한 한국의 이미지들은 여전히 낯설고 신선하다. 그리고, 이상하게 재밌다. 갑자기 어색해 보이는 한글 텍스트부터, 이국적으로 느껴지는 서울의 길거리까지. 다양한 국적의 뮤지션들이 선보이는 ‘KOREA’의 장면을 모았다.

music video

21세기 최고 영화감독 중 한명인 조나단 글레이저의 초현실적인 뮤직비디오들

2017년 초 영화 사이트 <Taste of Cinema>가 선정한 21세기 최고 영화감독 25인에 이름을 올린 그는 단 3편의 장편영화만을 제작하였다. 그의 본업은 광고 영상과 뮤직비디오 감독이다.

Soundtrack

퍼렐 윌리엄스와 미니언즈의 사랑스러운 케미스트리

퍼렐 윌리엄스가 오는 7월 26일 개봉할 <슈퍼배드 3>의 사운드 트랙 'Yellow Light'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슈퍼배드 2>의 수록곡 ‘Happy’에 이어, 또 한번 관객과 리스너들의 어깨를 들썩이게 할 차례다. 음악만큼이나 유쾌하고 사랑스러운 에너지로 가득한 뮤직비디오를 보자.

animal

[골든두들의 뮤직 캐러밴] 귀여운 동물과 함께하는 뮤직비디오

기린! 햄스터! 강아지! 머리 셋 달린 강아지! 그리고…… 알파카! 귀여운 동물을 자신의 작품에 등장시켜 사람들의 눈을 현혹하고 호감을 느끼도록 유혹하는 뮤지션들. 그런 사례는 최근 들어 급증하고 있고, 점점 더 많아지면 앞으로 더 좋은 세상이 될 것이다.

music video

밴드 혁오의 ‘Wanli万里’ MV를 본 중국 네티즌들의 반응

혁오는 2016년 한 해 베이징부터 상하이, 홍콩까지 중국 주요 도시들을 돌며 부지런히 공연을 펼쳤다. 상하이에서 개최한 첫 단독 콘서트 티켓은 1분 만에 매진되며 밴드 혁오의 중국 내 인기를 입증하기도 했다. 신곡 ‘Wanli万里’의 뮤직비디오 공개와 함께, 영상을 본 중국 네티즌들의 SNS 반응과 밴드 혁오의 그간 중국 공연 영상들을 모아봤다.

spring song

[골든두들의 뮤직 캐러밴] 새봄에 듣는 다양한 색채의 음악

봄이 오고 있다. 꽃이 조금씩 피어나고 있는데, 사람도 가만히 있을 수는 없는 노릇이다. 변화하는 계절에 맞추어 새로 나온 봄의 노래를 소개한다. 옷을 고르고, 머리를 새로 하고, 집안을 청소하고, 색채 가득한 음악을 들어보자.

music video

믿고 보는 이래경 감독의 뮤직비디오들

유튜브 조회수 4천만을 바라보는 볼빨간 사춘기의 ‘우주를 줄게’ 뮤직비디오를 인상 깊게 봤다면? 영상미와 탄탄한 스토리를 갖춘 이래경 감독의 뮤직비디오를 좀 더 들여다볼 필요가 있다.

music video

당신의 진지함을 마구 비틀어버릴 해외 뮤직비디오

중국, 덴마크, 러시아. 전혀 다른 세 나라의 뮤직비디오들에 숨은 ‘병맛 코드’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미리 말하건대 지난 국내 ‘병맛’ 뮤직비디오 편보다 훨씬 더 ‘쎄고’ 재미있다.

music video

4월 방한하는 콜드플레이의 인기 뮤직비디오들

리더이자 보컬인 크리스 마틴은 콜드플레이의 음악이 ‘라임스톤록’이라고 말했다. 벌써 5개의 MTV 비디오 뮤직 어워드에서 상을 탄 콜드플레이의 사회적 메시지가 담긴 뮤직비디오를 내한공연 전 먼저 살펴보자.

music video

로메인 가브라스의 뮤직비디오를 통해 보는 사회문제들

거대한 스케일의 영상미로 한 번 압도하고, 사회문제에 대한 날카로운 분석으로 또 한 번 시선을 잡아끄는 로메인 가브라스 감독의 뮤직비디오를 만나보자.

music video

당신의 진지함을 마구 비틀어버릴 한국 뮤직비디오들

스토리를 꼭 진지하게, 멋있게 전해야 할 필요는 없다. 여기 당신을 피식 웃음 짓게 만들 B급 뮤직비디오를 소개한다.

music video

록스타의 MV에 출연한 무비스타들

크리스틴 스튜어트, 엠마 스톤, 톰 행크스, 일라이저 우드, 마리옹 꼬띠아르의 공통점은?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배우의 스웨그’란 무엇인지 제대로 보여줬다는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