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affair

true story

<잉글리시 페이션트>의 실존 인물 알마시 백작에 관한 진실

아카데미 9관왕의 <잉글리시 페이션트>는 캐나다 작가 마이클 온다체의 부커상 수상 소설을 바탕으로 했다. 주인공 알마시 백작은 아프리카 탐험가로 유명한 실존 인물이나 영화의 내용과는 상당히 다르다.

love affair

통속적 소재인 ‘불륜’을 정조준한 드라마 <The Affair>, 왜 성공했나?

<홈랜드>에 이은 쇼타임의 간판 드라마 <The Affair>는 지난해 벌써 네 번째 시즌을 맞았지만, 여전히 높은 인기를 자랑했다. 올해 마지막 시즌을 앞둔 이 드라마의 어떤 점이 특별한지 네 가지 키워드로 알아보았다.

love affair

BBC와 넷플릭스가 협력한 발칙한 소재의 드라마 <Wanderlust>

영국의 평범한 한 가족이 겪는 일탈의 경험을 그린 <원더러스트>를 소개한다. ‘일탈을 향한 갈망’이라는 뜻의 제목부터 심상치 않다. 주연을 맡은 배우 토니 콜렛은 자신이 BBC에서 오르가즘을 연기한 첫 번째 배우라고 말했지만,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지는 등 여러 이슈를 낳은 드라마이기도 하다.

tragedy

밸런타인데이에 일어난 비극을 원샷에 담은 <Happy Valentine’s Day>

밸런타인데이에는 사랑과 행복만 가득할까? 올해 2월 온라인에 올라온 이 단편은 놀라운 영상기술을 집약하여 찰나의 순간에 연쇄적으로 벌어지는 비극적인 사건을 원샷과 슬로우 모션, 그리고 리버스 영상으로 담았다.

love affair

복수로 시작해 상실로 끝맺은 <닥터 포스터>라는 매듭

극작가 마이크 바틀렛의 <닥터 포스터>는 연극을 스크린 위로 옮겨 놓은 듯하다. 주인공 젬마를 따라 걷는 복수의 길은 잘 만들어진 연극 한 편을 보고 집으로 돌아가는 우리의 길과도 무척 닮아 있다.

love affair

<비거 스플래쉬>에 관한 특별한 비하인드 스토리

루카 구아다니노 감독과 틸다 스윈튼의 세 번째 만남으로 주목을 모은 영화 <비거 스플래쉬>. 그밖에 알고 보면 더 재미있는 비하인드 스토리와 함께 영화를 재조명해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