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zz venues

jazz venues

무명 피아니스트 몽크를 발굴하여 재즈 비즈니스의 중심에 선 로레인 고든

로레인 고든은 10대부터 뉴욕 클럽을 드나든 광적인 재즈팬이었다. 그러다 블루노트 레이블과 빌리지 뱅가드 소유주와 연이어 결혼했고, 재즈 비즈니스에서 두각을 보였다. 특히 무명 피아니스트 델로니어스 몽크를 발굴한 일화는 유명하다.

jazz venues

지금은 사라진 캘리포니아의 재즈 명소, 그리고 셜리 맨의 발자취

웨스트 코스트 재즈의 본고장 캘리포니아. 남부의 로스앤젤레스에는 ‘Shelly’s Manne-Hole’, 북부의 샌프란시스코에는 ‘Black Hawk’라는 재즈클럽이 있었지만, 재즈의 퇴조와 함께 지금은 모두 사라졌다. 하지만 당시의 음악은 셜리 맨의 음반에 고스란히 남았다.

jazz venues

도시의 재즈 페스티벌과는 차별화한 매력, Jazz in Marciac을 즐기는 네 가지 키워드

몬트리올, 코펜하겐, 뉴올리언스와 같은 대도시의 재즈 페스티벌과는 달리, 이 페스티벌은 프랑스 중서부 외진 곳에서 열린다. 인구 1,200명의 작은 마을에 재즈 팬 20만 명이 몰려들만큼 재즈에 깊이 파묻힐 수 있는 축제기도 하다.

jazz venues

뉴올리언스에서 발생한 재즈는 캔자스시티에서 비밥으로 꽃을 피웠다

카운트 베이시, 콜맨 호킨스, 찰리 파커, 벤 웹스터, 그리고 최근의 팻 매스니까지, 많은 재즈 레전드들이 미국 중부 캔자스시티에서 태어났거나 그곳에 정착했다. 1930년대 이 도시의 무수한 재즈클럽에서 비밥이 싹트기 시작한 것이다.

jazz venues

유럽 제2의 재즈 도시로 불리는 코펜하겐의 재즈 사랑

유럽 북쪽 변방에 있는 코펜하겐은, 파리에 이은 유럽의 재즈 중심지로 이름을 날렸다. 인구 560만 명의 작은 나라 덴마크에서 재즈가 흥한 배경은 무엇일까?

jazz venues

재즈 팬이 반드시 뉴올리언스 스토리빌에 가야 하는 이유

재즈를 하나의 장르 음악으로 탄생시킨 미국 남부 뉴올리언스. 지금도 이곳에서는 이름 없는 길거리 뮤지션들의 뛰어난 연주를 들을 수 있다.

jazz venues

매년 무료 재즈페스티벌을 여는 재즈 베이스의 대가 크리스찬 맥브라이드

생애 다섯 번째 그래미상을 받은 크리스찬 맥브라이드는 재즈 가수인 부인 멜리사 워커와 함께 재즈학교 운영과 무료 재즈 페스티벌을 열며 열정적인 재능 기부를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