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엔틴 타란티노

film curation

보편적인 소재를 현대적으로 해석한 '복수' 영화 다섯

인간의 대립 구도를 다룬 복수 영화는 무수히 많지만, 아래 소개하는 다섯 편은 뭔가 다른 차별적 요소가 있다. 단순한 보복과 잔혹한 응징 구도에서 벗어난 복수 영화 다섯 편을 소개한다.

film curation

영화음악 감독이 된 뮤지션, 영화를 무대 삼아 연주하다

영화관에서 좋아하는 뮤지션의 음악을 듣는 건 공연장에서 음악을 듣는 것과는 또 다른 매력을 지니고 있다. 영화가 무대가 될 때, 뮤지션들은 어떤 음악을 보여줄까? 영화를 무대 삼아 연주하는, 영화음악 감독이 된 뮤지션들의 대표작들을 살펴보자.

actor

타란티노 감독이 발굴한 악역 스타 크리스토퍼 발츠

<바스터즈: 거친 녀석들>의 악명높은 나치 장교 역에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대신 무명의 독일 배우가 캐스팅되었다. 그는 타란티노 감독과 함께 할리우드에 입성하여 두 개의 오스카를 수상하며 악역 전문 배우로 올라섰다.

neo noir

타란티노, 브래드 피트, 디카프리오가 뭉쳤다

찰스 맨슨의 잔혹한 범죄를 다룬 쿠엔틴 타란티노 영화가 드디어 첫 모습을 공개했다. 제목은 <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브래드 피트와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관객을 1969년의 할리우드로 안내한다.

film curation

좋은 영화는 좋은 영화를 만든다

예술은 ‘유’에서 또 다른 ‘유’를 창조해나가는 행위라 할 수 있다. 예술가는 다른 이의 예술에서 영감을 받고, 그가 만들어 낸 작품은 또 누군가에게 영향을 미치기 마련. 이는 영화에도 적용된다. 영감의 영역 안에서 서로에게 영향을 준 영화와 감독들을 소개한다.

b movie

<킬빌>에 우연히 출연하며 유명세를 탄 여성 서프록 밴드 5678s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은 일본에 갔다가 우연히 매장에서 듣게 된 밴드를 영화 <킬빌>에 출연시켰다. 영화를 본 사람은 누구나 기억할 독특한 스타일의 이 여성 록 밴드는 영화의 B급 코드에 딱 맞아떨어지며 세계적인 유명세를 얻게 되었다.

cult

희대의 살인마 찰스 맨슨, 그를 둘러싼 이야기들

20세기 최악의 살인마 찰스 맨슨이 종신형으로 46년을 복역하다가 2017년 11월 83세로 사망했다. 흉악 범죄의 상징적 인물이지만, 많은 사람이 그를 추종하며 영화계나 언론의 관심도 대단하다. 그의 어떤 점이 이토록 화제를 불러일으키는 걸까?

b movie

영화 <킬 빌> 속 무림고수 파이 메이에 대해 잘 몰랐던 이야기

쿠엔틴 타란티노의 흥행작 <킬 빌>에서 흰 눈썹과 수염을 휘날리며 절세 무공을 선보이는 ‘파이 메이’는 중국 무협의 전설로 전해 내려오는 인물이다. 실존 인물인지는 분명치 않지만, 영화에서만큼은 강렬한 존재감을 새겨왔다.

actor

<곡성>의 소름 끼치는 외지인, 어디서 봤더라?

배우 곽도원이 “저게 고급 연기구나”라고 평한 일본 국민배우 쿠니무라 준. <곡성>에서 보여준 섬뜩하고 강렬한 그의 눈빛이 어쩐지 익숙하다면, 당신은 이 영화들을 만난 적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