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코미디

short

말없이 보여주는 샛노란 반전, 단편영화 <Yellow Blues>

군중 속에서 불안함을 감추지 못하는 파란 옷의 남자. 이윽고 그는 무언가를 급히 찾기 시작한다. 2분 동안 대화 한마디 없이 기발한 반전을 선사하는 단편영화를 확인해보자.

film

칸 칸 칸! 행복해지는 마법을 부리는 인도 영화들

아직도 인도 영화의 매력을 모른다고? 여럿이 함께 보기 좋은 웃음과 감동의 블록버스터, 인도 영화에 입문하려면 일단 ‘칸, 칸, 칸’부터 알아 두자. 아미르 칸, 살만 칸, 샤룩 칸!

short

배성우의 짤막한 소원, 단편영화 <자네 아내와 여행을 가고 싶네>

간암 말기로 시한부 판정을 받은 성우. 죽기 전 마지막 소원으로 친구의 아내와 여행을 가고 싶다고, 숨겨왔던 마음을 고백한다. 수더분한 중년의 얼굴이 매력적인 배우 배성우와 주변 인물들의 깨알같은 코믹 연기가 어우러진 단편영화, <자네 아내와 여행을 가고 싶네>를 감상해보자.

film

뜻밖의 어른, 벤 스틸러의 특별한 힐링

코미디언 아버지를 따라 웃음을 꿈꾸던 청년 벤 스틸러는 어느덧 웃음으로 위로하는 중년이 되었다. 이제는 희끗희끗한 흰머리를 내보이며 인생을 되돌아보는 모습이 더욱 익숙해진 벤 스틸러가 또 한 번 유쾌한 위안을 건넨다.

people

꿈꾸는 재미로 사는 사람들, <델타 보이즈> 감독과 배우를 만나다

영화 <델타 보이즈>는 작년 한 해 여러 영화제에서 대상과 인기상을 두루 받은 소문난 작품이다. 그렇다고 이 영화의 개봉이 당연했던 건 아니다. 여전히 불확실하고 불합리한 영화 시장에서, 영화의 재미와 메시지를 훌륭하게 버무린 감독과 배우들의 공이 컸기에 가능했다. 5월의 어느 날, <델타 보이즈>의 고봉수 감독과 네 명의 배우들을 만났다. 시종일관 즐거운 모습을 보이던 배우들은 말끝마다 “영화 찍는 동안 정말 재밌었다”는 말을 덧붙였다.

people

춤추고 노래하는 장국영

만우절이다. 그렇다면 생각나는 사람. 장국영을 이야기한다. 우리가 아는 보편의 장국영 말고, 조금 의외거나 많이 알려지지 않은 모습의, 춤추며 노래하는 장국영이다.

film

[코믹 주의] 포복절도 주성치

찌질하지만 어쩐지 멋있고, 엉뚱한데 한없이 진지한 코미디 영화로 열혈 마니아층을 양산해온 주성치가 올해 신작 <미인어>로 돌아왔다.

short

한예종 3인방 중 한 명, 배우 이유영이 출연한 <그녀의 냉면 계산법>

‘냉면’을 소재로 한 8분짜리 코미디 단편영화. 영화를 보고 나면 냉면이 먹고 싶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