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라 피츠제럴드

jazz singer

하나의 목소리와 하나의 기타로 이루어진 화음, Ella & Pass

네 옥타브 음역의 재즈 디바 엘라 피츠제럴드와 파가니니와 비교된 재즈 기타리스트 조 패스가 만나 하나의 음악을 이루었다. 1973년에 시작하여 13년간 이어진 두 사람의 콜라보레이션 이야기를 알아보았다.

jazz standard

뉴욕의 가을을 예찬하는 버논 듀크의 시즌 송 ‘Autumn in New York’

영화 <뉴욕의 가을>의 동명 주제곡 ‘Autumn in New York’은 80여 년 전 브로드웨이 작곡가 버논 듀크가 만든 명곡이다. 그는 ‘April in Paris’에 이어 다시 계절과 도시를 상징하는 곡을 썼고, 이 노래는 뉴욕을 상징하는 재즈 오리지널로 길이 남았다.

collaboration

재즈 거장과 스타 가수, 듀엣으로 만나다

재즈 음반을 살펴보면 종종 선뜻 이해가 가지 않는 기획들이 있다. 존 콜트레인, 빌 에반스, 조 패스와 같은 거장이 전성기 시절 인기 가수와 함께 음반을 냈다면, 반주 수준의 협연은 분명히 아닐 것이다. 정상의 목소리와 악기가 함께 빚어내는 음악을 들어보자.

Racism

흑인 차별 장소에서의 공연을 거부한 백인 재즈 프로듀서 노먼 그랜츠 이야기

그는 악보를 보거나 악기를 다룰 줄 모름에도 오늘날 재즈를 있게 한 진정한 프로듀서였다. 그리고 흑인 재즈뮤지션에게 헌신한 인권운동가이기도 했다.

diva

세 명의 재즈 디바, 자기만의 창법으로 보컬의 시대를 열다

빌리 홀리데이, 엘라 피츠제럴드, 사라 본. 그들의 창법을 한 단어로 정의하면 빌리 홀리데이는 팝, 엘라 피츠제럴드는 가스펠, 사라 본은 오페라의 특성을 지녔다고 할 수 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