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리 홀리데이

swing jazz

빌리 홀리데이와 레스터 영의 음악적 로맨스

스윙시대의 재즈 스타 빌리 홀리데이와 레스터 영은 음악과 성격 모두 섬세했다는 점에서 닮았다. 두 사람은 서로에게 ‘레이디 데이’와 ‘대통령’이라는 별명을 선사할 정도로 각별한 사이이기도 했다. 하지만 이들은 자신들이 결코 로맨틱한 관계는 아니었고 플라토닉 관계였다고 주장했다.

jazz original

뉴욕의 가을을 예찬하는 버논 듀크의 시즌 송 ‘Autumn in New York’

영화 <뉴욕의 가을>의 동명 주제곡 ‘Autumn in New York’은 80여 년 전 브로드웨이 작곡가 버논 듀크가 만든 명곡이다. 그는 ‘April in Paris’에 이어 다시 계절과 도시를 상징하는 곡을 썼고, 이 노래는 뉴욕을 상징하는 재즈 오리지널로 길이 남았다.

Racism

미국의 대중음악과 인종편견의 역사를 변화시킨 인물, 존 하몬드

카운트 베이시, 빌리 홀리데이, 로버트 존슨, 밥 딜런, 아레사 프랭클린, 브루스 스프링스틴, 스티브 레이 본. 이들이 재즈, 블루스, 록에 걸친 최고 스타들이라는 점 외에 무슨 공통점이 있을까?

jazz singer

최고의 인기를 누렸으나 평생 불행한 삶을 살았던 빌리 홀리데이

현재도 많은 가수들이 그의 창법을 모방하고, 로맨틱 영화에는 그의 끈적한 노래가 흘러나온다. 20세기 미국의 대중음악을 흔든 재즈 디바는 어째서 격정의 불행한 인생을 살다 간 걸까?

swing jazz

‘Cool’을 ‘멋지다’는 뜻으로 처음 쓴 Cool한 색소포니스트, 레스터 영

‘Cool’을 세련되고 멋지다는 의미로, ‘Bread’를 ‘돈(money)’이라는 의미로 처음 사용한 레스터 영은 소위 힙스터 은어를 만들어 확산시킨 1940년대 ‘힙스터의 아이돌’이었다.

diva

세 명의 재즈 디바, 자기만의 창법으로 보컬의 시대를 열다

빌리 홀리데이, 엘라 피츠제럴드, 사라 본. 그들의 창법을 한 단어로 정의하면 빌리 홀리데이는 팝, 엘라 피츠제럴드는 가스펠, 사라 본은 오페라의 특성을 지녔다고 할 수 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