록밴드

20c music

월드시리즈 싱어롱을 주도한 왕년의 록 보컬리스트 스티브 페리

1980년대 인기 밴드 저니(Journey)의 멤버로 샌프란시스코를 대표하던 록 보컬리스트였다. 근래에는 프로야구팀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광팬으로 월드시리즈 경기에서 싱어롱을 주도해 언론의 집중적인 조명을 받았다.

music film

영원한 휴식에 든 프레디 머큐리를 18년 만에 영화로 만난다

록밴드 퀸의 보컬리스트 프레디 머큐리가 AIDS에 의한 합병증으로 45년의 생을 마감한 지도 27년이 되었다. 영국의 리버풀이나 스위스 몽트뢰에 세워진 동상 대신,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에서 그를 느낄 수 있다.

Event

[독자 선물 이벤트] 동아시아 4개국 밴드의 연합공연, ‘Far East Union Vol. 3’ 초대권을 드립니다

오는 3월 4일 열리는 동아시아 밴드 투어 ‘Far East Union vol. 3’에는 한국 밴드 대표로 솔루션스가 참여하여 활기를 더할 예정입니다. 독자 선물 이벤트에 참여하고 공연 초대권을 받아가세요.

b movie

<킬빌>에 우연히 출연하며 유명세를 탄 여성 서프록 밴드 5678s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은 일본에 갔다가 우연히 매장에서 듣게 된 밴드를 영화 <킬빌>에 출연시켰다. 영화를 본 사람은 누구나 기억할 독특한 스타일의 이 여성 록 밴드는 영화의 B급 코드에 딱 맞아떨어지며 세계적인 유명세를 얻게 되었다.

indie band

록이 주는 쾌감, 주목해야 할 록 밴드 넷

요즘 록이 대세는 아니라지만, 록이 아니면 느낄 수 없는 쾌감이 분명 있다. 주목해야 할 홍대 신의 록 밴드 넷을 소개한다. 모두 신선함과 특별한 개성을 갖췄다.

asian indies

끈질기게 ‘부정’을 노래하는 밴드, No Party For Cao Dong

대만 인디 음악 신에는 다수의 시선에 얽매이지 않고 자신만의 독보적인 음악 스타일을 구축해가는 감각적인 신진 아티스트들이 많다. 20대 초반의 또래 친구들로 결성된 밴드 ‘No Party For Cao Dong(草東沒有派對)’도 그렇다. 사이키델릭한 록 사운드 사이로 뿜어져 나오는 부정적인 언어들을 마주하고 있으면 이상하게도, 어김없이 통쾌한 기분에 사로잡힌다.

asian indies

대만 전통민요와 개러지록을 과감히 버무린 괴짜 인디밴드 ‘비슈그룹(Bisiugroup)’

대만 인디 음악 신에는 다수의 시선에 얽매이지 않고 자신만의 독보적인 음악 스타일을 구축해가는 감각적인 신진 아티스트들이 많다. 스물두 살의 동갑내기 친구들로 결성된 비슈그룹(Bisiugroup)도 그렇다. 대만 전통민요의 복고, 키치적 요소들을 록 사운드에 능청스럽게 버무려낸 그들의 음악을 만나자.

musician

두 한국계 미국인 뮤지션이 들려주는 낯설고도 익숙한 사운드

박재범, 존 박, 에릭 남, 더 나아가 재즈 힙합 아티스트 샘 옥이나, 케로 원 같은 한국계 미국인 뮤지션들의 활동이 활발한 가운데, 국내에 비교적 덜 알려진 두 재미교포 뮤지션을 소개하려 한다. 국적은 미국이지만, 한국인의 피를 지닌 이들의 음악은 애국심을 걷어내고 들어도 충분히 사랑스럽고 매력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