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올리언스

jazz piano

자아 발견을 강조한 뉴올리언스의 재즈 교육가 엘리스 마살리스

미국을 덮친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85년의 생을 마감한 그는 뉴올리언스 재즈의 역사와 정통성을 강조한 교육자이자 윈튼 마살리스와 브랜포드 마살리스를 키운 아버지로 유명하다.

street music

뉴올리언스의 올드 재즈를 고집하는 스트리트 밴드 Tuba Skinny

뉴올리언스 중심가 로열 스트리트의 명물이 된 이들은 1920~1930년대 뉴올리언스 재즈의 악기 편성과 레퍼토리를 고집하며, 해외 공연을 다니거나 10장의 음반을 내면서 세계적인 유명세를 누리고 있다.

film curation

서던 고딕의 도시 뉴올리언스의 자취를 간직한 영화 5선

남북전쟁 이전에는 노예무역의 중개 항구로 번성했고, 이질적인 문화들이 뒤섞이며 부두교와 흑마술, 그리고 마디그라 축제가 성행했다. 이 곳에서 재즈가 시작되었고 서던 고딕이나 초자연적인 판타지 영화가 만들어졌다.

swing jazz

최초의 재즈 스타 루이 암스트롱에 대해 몰랐던 사실들

길거리 음악 재즈가 하나의 장르 음악으로 떠오르던 시기에 재즈 스타로 떠오른 루이 암스트롱. 그에 대해서 우리가 모르는 사실도 많고 잘못 알고 있는 사실도 많다. 그중 다섯 가지를 꼽아 보았다.

modern jazz

‘재즈 마스터’ 마커스 로버츠와 윈튼 마살리스의 스탠더드 타임

아트 블래키의 재즈 메신저스 일원이 되어, 약관의 나이에 스타로 부상한 윈튼 마살리스. 그는 ‘재즈 마스터’로 불린 마커스 로버츠와 생각이 일치해, 두사람이 함께 뉴올리언스의 전통에서 재즈의 미래를 찾았다.

pop music

엘비스 프레슬리의 유일한 라이벌이었던 팻츠 도미노

1950년대 로큰롤의 제왕 엘비스 프레슬리의 유일한 라이벌로 1억장 이상의 레코드를 판매한 로큰롤러이자, 싱어송라이터, 피아니스트 팻츠 도미노가 2017년 10월 89세를 일기로 고향인 뉴올리언스에서 생을 마감했다.

jazz venues

뉴올리언스에서 발생한 재즈는 캔자스시티에서 비밥으로 꽃을 피웠다

카운트 베이시, 콜맨 호킨스, 찰리 파커, 벤 웹스터, 그리고 최근의 팻 매스니까지, 많은 재즈 레전드들이 미국 중부 캔자스시티에서 태어났거나 그곳에 정착했다. 1930년대 이 도시의 무수한 재즈클럽에서 비밥이 싹트기 시작한 것이다.

swing jazz

<라라랜드> 로 재조명된 재즈 발생기 뉴올리언스의 핵심인물 시드니 베셋

100여년 전 뉴올리언스의 인기 크레올 밴드의 클라리넷 연주자로, 루이 암스트롱보다 수개월 먼저 재즈 레코딩을 하였지만, 영화 <라라랜드>에서도 언급된 거친 성격이 그의 발목을 잡았다. 프랑스의 국민가요 ‘Petite Fleur’는 그가 결혼식에서 아내에게 바친 곡으로 유명하다.

jazz venues

재즈 팬이 반드시 뉴올리언스 스토리빌에 가야 하는 이유

재즈를 하나의 장르 음악으로 탄생시킨 미국 남부 뉴올리언스. 지금도 이곳에서는 이름 없는 길거리 뮤지션들의 뛰어난 연주를 들을 수 있다.